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혈액은행검사

혈액은행검사 상세페이지
방사선조사혈액제제(Irradiated Blood Components)

혈액제제에 왜 방사선을 쬐입니까?

혈액제제에는 많은 수의 백혈구가 불가피하게 혼입되어 있습니다.  전혈에는 약 109개, 농축적혈구에는 약 108-109개, 농축혈소판에는 약 107-108개, 그리고 성분채집혈소판에는 약 106-108개나 되는 많은 양의 백혈구가 함유되어 있습니다.

 

백혈구의 일종인 림프구(CD8+ T cells)가 살아 있는 채로 환자에게 수혈되면, 특히 면역기능이 저하되어 있는 환자 (장기이식 또는 골수 이식을 받은 환자,  방사선 치료 또는 항암제 치료를 받은 환자)에게 수혈되면 림프구가  환자의 몸안에서 증식하여 환자의 상피세포 등 조직을 공격하는 이식편대숙주병 (Graft-Versus-Host Disease, GVHD)이 유발될 수 있습니다.

 

이식편대숙주병 (Graft-Versus-Host Disease, GVHD)이란?
수혈에 의한 이식편대숙주병은 수혈된 살아있는 림프구에 의해 유발되며 피부발진, 발열, 간기능 저하, 황달, 설사 및 범혈구감소증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사망율이 매우 높아 반드시 예방이 되어야 합니다. GVHD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수혈혈액제제내에 혼입되어 있는 살아있는 림프구를 죽여야 합니다.

 

백혈구제거 필터로 여과해도 림프구 제거가 불충분하여 완전한 예방효과를 얻을 수 없습니다. 따라서 GVHD의 완전한 예방을 위해서는 반드시 혈액 방사선조사기를 이용하여 혈액제제를 방사선조사후 수혈하여야 합니다.

 

면역기능이 정상인 환자에게도 GVHD가 유발될 수 있습니다. 특히 헌혈한 사람의 HLA 조직형이 수혈받은 환자의 HLA haplotype중 하나를 homozygote로 가지고 있을 때 (예: 헌혈자의 HLA type이 A2/A2이고 수혈받은 환자의 HLA type이 A2/A24일 때) GVHD 유발 가능성이 높습니다.

 

왜냐하면 헌혈된 혈액내에 존재하던 HLA A2/A2 조직형을 가진 살아있는 림프구가 환자의 몸속에 수혈에 의해 들어오게 되면 환자에게는 HLA A2 조직형이 자신과 같으므로 수혈시 따라 들어온 헌혈자의 림프구를 공격하지 않으나 헌혈자의 림프구는 환자의 몸속에서 HLA A24라는 다른 조직형을 만나게 되어 증식하고 이를 공격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런 경우가 직계 가족간에 발생될 수 있기 때문에 가족간에 피를 주고 받는 지정수혈을 할 경우에도 반드시 방사선 조사를 시행한 후 수혈하여야 합니다.


혈액제제의 방사선 조사 적응증

다음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혈액제제를 반드시 방사선 조사후 수혈하여야 합니다.

 

1) 골수 이식 (Allogeneic and autologous bone marrow transplantation)

2) 선천성 면역결핍 증후군 (Congenital immune deficiency syndromes)

3) 호지킨 병 (Hodgkin's disease)

4) 자궁내 태아 수혈 (Intrauterine exchange transfusion)

5) 미숙아 (Prematurity)

6) 면역억제제 투여 또는 방사선 치료 (Immunosuppressive and/or irradiation therapy)

7) 급성 임파구성 백혈병 (Acute lymphocytic leukemia)

8) 모든 지정수혈 (All directed donations) 


어떻게 방사선을 조사 합니까?

혈액제제내에 함유되어 있는 살아있는 림프구를 죽이기 위해서는 방사선조사기를 이용하여 2,500 rad(cGy)의 방사선(감마선)을 조사하여야 합니다. 이 경우에 다행히 적혈구나 혈소판의 기능은 영향을 받지 않고 유지될 수 있습니다. 감마선원으로는 반감기가 30년 정도 되는 Cesium-137을 가장 많이 사용합니다. 백혈구제거와 방사선 조사가 동시에 필요한 경우에는 백혈구제거를 먼저하는 것이 안전하다는 보고가 있습니다.


백혈구제제도 방사선조사를 해야 되나요?

그렇습니다. 백혈구제제는 백혈구성분채집술을 이용한  백혈구헌혈에 의해 얻어지므로 신선혈액입니다. 따라서 대부분의 림프구는 살아 있으므로 GVHD를 유발시킬 가능성이 높습니다. 다행히 백혈구제제의 주요 성분인 과립구들은 2,500 rad에서 기능을 잃지 않습니다.

  • 현재 페이지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이메일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인쇄하기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
05505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43길 88 서울아산병원
TEL 1688-7575 webmaster@amc.seoul.kr
Copyright@2014 by Asan Medical Center. All Rights reserved.
  • 바로가기
  • 바로가기
  • 바로가기
  • 바로가기
  • 서울아산병원, 13년 연속 존경받는 병원 1위
  • 美 뉴스위크 선정 '2019 세계 100대 병원' 대한민국 1위 서울아산병원
  • 한국산업고객만족도지수(KCSI) 종합병원 부문 7년 연속 1위 선정
  • 서울아산병원, 정보보호 관리체계 ISMS 인증 획득